로고
광고
광고
정치·사회경제·IT여성·교육농수·환경월드·과학문화·관광북한·종교의료·식품연예·스포츠피플·칼럼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전체기사보기 全北   全國   WAM特約   영문   GALLERY   양극화   인터뷰   의회   미디어   캠퍼스 재테크   신상품   동영상   수필  
편집  2018.09.22 [22:01]
‘심오한 미스터리’ 이슬람 예술양식
<기획특집> 中東 대탐험 ‘아랍의 어제와 오늘!’(16)
 
소정현기자
광고
 
시사주간지 '사건의 내막'에서는 <中東 대탐험> '아랍의 어제와 오늘!’의 제하 하에 독자들의 비상한 주목과 열띤 호응 속에 인기리에 절찬 연재된 바 있다.(총60회)
 
▲ 중동의 이미지는 석유와 전쟁의 양대 이미지로만 생생하게 각인되어 온바, 중동의 획일적 사고관을 다채롭게 해야 할 필요성이 더욱 절실해진 시점에 있다.
 

美國의 이라크 사태 개입에 가일층 상시 뉴스의 초점이 되고 있는 中東! 한시도 월드뉴스의 헤드라인을 벗어난 적이 없다.
 
특히 아랍국과 이스라엘간 세기의 반목과 갈등은 미국과 아랍국간 대리전 양상으로 비화된바, 회교와 기독교 대립 구도라는 종교전 양상으로까지 치닫으면서 증오와 테러의 불길을 거세게 불러일으키고 있다.
 
막대한 석유자원의 보고이면서 고대문명의 중핵을 이루었던 중동의 인식은 이렇듯 전쟁과 테러의 이미지로만 먹칠된 상태이다. 

이스라엘 현대사를 심층 조망한 ‘격동의 이스라엘 50년’ 著者이기도 한 소정현 기자는 중립적 시각 하에 중동의 고대부터 현대까지의 제반 전 분야를 세밀 투시할 것이다.독자 제현들의 적극적 관심과 성원을 부탁드린다.<편집자 주> 

 
 
아라베스크 예술은 ‘우상 배격’ 산물

건축양식 백미는 ‘이슬람사원 모스크’ 

 
이슬람문화 결정체 ‘융합예술’ 정복과 교류 산물

우상 타파에 ‘정교한 장식공예와 추상회화’ 발달 

 
화려한 염직기술과 현란한 도자기는 독보적 유산

첨탐과 아치의 ‘모스크’ 最古는 오마르사원의 돔


▲ 이슬람 건축양식의 으뜸인 모스크는 첨탑과 아치가 주 특성이며 내부 장식이 화려하다.

 
불교예술·그리스도교예술과 더불어 세계 종교예술에서 우월적 위상을 점유 해온 이슬람 예술(Islamic art). 이슬람 예술은 일반적 사전의 정의와는 다소 구별되는 개념이다. 바로크(Baroque)예술, 스페인 예술과는 다른 개념으로 특정 시대나 특정 지역의 예술이 아닌 이슬람 문화권역의 전체를 엮는 모든 예술을 통칭한다.

단적으로 말해 이슬람 예술은 하나의 융합예술이다. 이슬람은 정복지의 탁월한 각양각색의 조형예술을 기꺼이 받아들였다.시리아와 페르시아, 이집트, 중앙아시아로부터 건축술과 공예, 직조술, 세밀화(細密畵) 기법을 흡수하여 이슬람 예술의 기반을 구축하고, 여기에 그리스나 비잔틴의 다양한 미술요소들을 두루 반영했다.
 
이들 이슬람 예술의 지역적 범주는 페르시아·이집트·시리아·메소포타미아·에스파냐·인도 등 이슬람교의 지배기간이 장구하고 영향력이 지대했던 지방을 중심으로 한다. 또한 세기적으로는 이슬람교가 글로벌 종교로서의 지위를 확립한 7세기 말 무렵부터 17세기 무렵까지가 대상이 된다.

 

◇ ‘아라베스크’ 우상숭배 배격

이슬람 예술의 특성을 단문으로 말한다면, 우상숭배의 배격에 철두철미 그 토대를 둔다. 초기 그리스도교가 로마의 국교로 공인된 以後, 以前 신전에서 형상화된 신상(神像) 등이 이교도의 우상숭배와 구별되지 않는다는 이유로 신을 표현하는 조각상 제작을 금지하였던 것과 같이 이슬람의 창시자 마호메트는 더욱 엄격하게 우상숭배를 배격하였다.

아라베스크’는 무늬· 문자·식물 ·기하학적인 테마가 아우러져 좌우대칭의 환상적 자태를 유감없이 구현한다.
특히 종교 관계의 조형에 있어 신이나 인간을 비롯하여 새나 짐승 등 생명체를 표현하거나 제작하는 것을 엄금하였다.
 
이런 연유로 인해 이슬람 문화에서 조각은 그 발달이 극히 제한적일 수밖에 없었다. 조각은 단지 건축의 장식으로서만 발달하여 추상적인 회화나 정교한 장식공예가 주종을 이루었기에, 건축예술 최고봉은 모스크 외에 다른 것은 일절 떠올릴 수 없게 한다,


대조적으로 이슬람 세계에서는 장식예술 전반에 뛰어난 재능을 발휘하였다. 특히 금세공·목공·도기·유리·염직 등의 분야에서는 어느 문명보다 월등하게 높은 수준에 다다랐다.
 
여기에서 이슬람 조형예술의 특성은 인물이나 정물(靜物)의 표현은 회피하고, 기법에서는 색채의 구성과 선의 효과를 기본으로 하는 바, 추상적 형태를 널리 수용한 일명 아라베스크(arabesque)의 복잡하고도 화려한 문양이나 정교한 장식공예가 발달하게 되었다.

이슬람의 공예 무늬로서 명성을 떨친 것이 바로 아라베스크다. 이슬람 장식 문화 전통에서 정형화 된 양식인 ‘아라베스크’는 아라비아풍(風)이라는 뜻으로서, 이슬람교 사원의 벽면장식이나 공예품의 장식에서 볼 수 있는 아라비아 무늬· 문자·식물 ·기하학적인 테마가 아우러져 아름다운 곡선과 부분적인 직선, 혹은 직각으로 된 좌우대칭의 환상적 자태를 유감없이 구현하고 있다.

한편, 이 용어는 후에 다른 분야의 예술양식을 나타내는 데에도 사용되었다. 음악에서는 하나의 악상(樂想)을 화려한 장식으로 전개하는 악곡(樂曲)을 말하며, 슈만은 1839년에 작곡한 피아노 소곡(작품번호 18)에 이 이름을 붙이기도 하였다. 무용 용어로서는 고전 발레 자세의 하나를 지칭하는데, 한 발로 서서 한 손은 앞으로 뻗고 다른 한 손과 다리는 뒤로 뻗은 자세를 아라베스크라고 한다.

 

◇ 격조 높은 이슬람 ‘공예문화’

이슬람 시대의 도자기는 '페르시아 도자기'로 세상에 널리 풍미되었다. 중국의 '당삼채<唐三彩-녹색(綠色) ·갈색(褐色) ·남색(藍色>에 비견되는 '페르시아 삼채'는 갈색 태토(胎土)의 물형 면에 식물문이나 격자문을 새긴 후 녹·황·갈·자색의 유약을 입혀 구워낸다.

 
▲ 페르시아 도자기'로 세상에 널리 풍미된 이슬람 도자기는 식물문이나 격자문이 주로 새겨진다.

 
이슬람 도자기류가 부득불 융성하게 된 것은 사치성 기물을 금용(禁用)하는 이슬람의 신조에 따라 금은제 용기를 사용할 수 없기에 도기에 대한 수요가 많은데다, 8세기부터 중국 도자기가 이슬람 세계에 다량 유입되면서 그 영향을 받은 데 있다.

금속공예에서는 금·은·동·청동·황동·철 등을 소재로 여러 그릇과 무구(武具)·금속장식류가 제작되었다. 금속세공에서 두드러진 기법은 누금감옥(鏤金嵌玉)이다. 누금은 가는 금줄과 금알을 늘여 붙여서 물형을 만드는 정교한 세공수법이며, 감옥은 금테두리 안에 여러 색깔의 옥을 박는 공예기법으로서 이른바 다채장식양식(多彩裝飾樣式)을 구현한다.

이집트의 알렉산드리아를 중심으로 하여 발생한 로만글라스는 이슬람 시대에 와서 이슬람 특유의 유리(이슬람 글라스)로 발달했다. 파티마조 시대에 이미 형(型)유리와 컷글라스를 제조했으며, 시리아의 알레포와 다마스쿠스는 12세기 이래로 유리제조업의 메카로서 각종의 모티프(motif-무늬)를 유리제 술잔과 접시, 램프 등에 새겨 넣었다.

또한 염직은 이슬람의 통치하에 있던 지역에서 옛날부터 있었던 전통을 기초로 시리아·페르시아·이라크·터키·에스파냐 등에서 현란한 발달을 구가하였다. 특히 16∼17세기에 페르시아·투르크 등에서 짜여진 융단은 페르시아 융단이라고 하여 극상품으로 세인의 질시를 한 몸에 받았다.

 
▲ 이슬람 사원인 모스크의 외관과 내부의 모형도. 각 기능들이 고도로 세분화 되어 있다.

 
◇ 이슬람 건축의 백미 ‘모스크’

이슬람에서 건축은 '예술의 여왕'으로 군림해왔다. 건축은 비잔틴 양식을 본받았으나 이슬람 사원에서 볼 수 있듯, 첨탑과 아치를 이용하고 화려한 내부 장식은 이슬람 건축의 특성을 잘 나타내고 있다.

“부드럽게 속삭이다가 거칠게 포효하는 듯 한 돔의 둥근 선과 첨탑의 날카로운 선. 이슬람 세계를 여행해 본 사람들이라면 누구나 저녁노을을 배경으로 지평선 위에 그려진 이 둥근 선과 직선의 신비로운 조화에 한 번쯤은 넋을 잃고 바라본 경험이 있었을 것이다. 바로 이 돔과 첨탑이 이슬람 사원인 모스크의 대표적인 건축양식이다.” 이는 이슬람 사원인 모스크에 오묘함과 신비함에 흠뻑 젖은 예찬 평이다.

이슬람 신자들의 결집체이자 주축인 모스크라는 말은 ‘꿇어 엎드려 경배하는 곳’이라는 의미의 아랍어 ‘마스지드(Masjid)’가 에스파냐어의 ‘메스키타’ 및 프랑스어 ‘모스케’를 거쳐 영어로 정착된 것이다. 특히 금요일 정오의 예배가 올려지는 모스크는 다른 모스크와 구별되어 ‘마스지드 알 주마(Masjid al-Juma)’ 혹은 ‘자미(Jami)’라고 불린다.

 
▲ 돔이 바치는 내부 구조는 운동장과 같은 넓은 카펫 공간이 펼쳐진다.

 
모스크 중앙의 둥근 지붕을 영어로는 돔, 아랍어로는 ‘꿉바(Quba)’라고 한다. 그 형태는 대체로 반구형(半球形)이다. 돔이 이슬람 이전에 낙타 등 위에 싣고 다니던 조그마한 가죽 텐트 모양을 따온 것으로서, 당시 그 속에 신성한 돌을 넣어두었기 때문에 돔은 신성함을 상징하는 대상이라고 주장하기도 한다.

돔의 끝은 보통 초승달로 장식하는데, 초승달은 샛별과 함께 이슬람의 대표적인 상징이며 '진리의 시작'을 의미한다. 즉, 마호메트가 최초로 계시로 받을 때 초승달과 샛별이 한데 어울려 떠있었다고 한다. 원래 돔은 사산조 페르시아에서 유행한 것인데, 이슬람 건축에서 계승했다.

다음으로 뾰족하게 솟은 1~6개의 첨탑을 ‘미나렛’(Minaret-'예배를 알리는 곳'이란 뜻)이라고 부르는데, 첨탑은 두 가지 기능을 수행한다. 하나는 하루 다섯 차례의 예배 시간을 알리기 위해 '뮈에진'이라고 불리는 사람이 이 첨탑 위에 올라가 예배를 권유하는 '아잔 '을 외친다.
 
높은 데에 올라가 소리칠수록 멀리까지 잘 들리기 때문이다. 또 하나는 외부인들로 하여금 그 지방의 모스크 위치를 쉽게 알려주기 위함이다. 높은 첨탑은 쉽게 눈에 띄기 때문에 길을 모르는 외지인이라도 이 첨탑을 보고 모스크를 쉽게 찾을 수 있다.

돔과 첨탑 등의 화려한 외부 구조와는 달리 모스크 내부 구조는 극히 단순하다. 돔이 바치는 내부 구조는 기둥이 필요 없기 때문에 운동장과 같은 넓은 공간이 펼쳐지며 바닥에는 카펫이 깔려 있을 뿐이다.

앞서 약술한바, 모스크 내부 장식 중 특이한 것은 인물이나 동물상이 전혀 보이지 않으며, 모자이크나 프레스코 벽화도 일절 발견할 수 없다. “그것은 코란 59장 24절의 알라신만이 진정한 '창조주'로서 인간이나 동물을 만들어낼 수 있다는 데 토대한 것이며, 피조물인 인간에 의해 제작된 조각이나 그림은 자칫 우상 숭배로 흐를 가능성이 농후하기 때문이다.”


▲ 현존하는 이슬람 최고(最古)의 이슬람 건축은 이스라엘 예루살렘 오마르 사원의 돔이다.

이처럼 이슬람에서 우상 숭배의 경계 때문에 모스크 내부 장식에서는 인물상 및 동물상 대신 아름다운 문양의 아랍어 코란 장식이 그 자리를 독점하고 있으며, 뿐만 아니라 소위 '아라베스크'라고 불리는 꽃문양에 기초한 복잡한 기하학적 문양이 모스크 벽면을 화려하게 수놓고 있다. 결국 이슬람은 우상 숭배의 배격 때문에 회화는 침체를 면하지 못하였지만 대신에 서예와 조형미술이 발달한 셈이다.

모스크 내부에서 눈에 띄는 것은 건물의 한쪽 벽이 메카를 향하도록 설계되어 있다는 점이다. 이 벽은 예배의 방향을 결정한다 하여 ‘키블라(Qibla) 벽’이라고 한다. 예배 때 무슬림들은 이 벽을 향하여 횡으로 길게 대열을 만든다. 따라서 자연적으로 앞뒤가 짧고 옆이 긴 구조를 가지는 모스크들이 다수 건축되었다.

사방의 벽면 중 한 벽면에는 아치형으로 움푹 파인 미흐랍(mihrb)이 있으며, 이 미흐랍의 바로 오른쪽에는 계단 형식의 설교대가 있는데 이를 ‘민바르(minbar)’라고 부른다. 금요일 합동예배 전에 '카팁'이라고 불리는 설교자가 이 설교대에 올라가 설교를 한다. 한편 여성들을 위한 공간이 모스크의 양 측면이나 뒷면 혹은 2층에 마련되어 있는데 보통은 커튼이나 칸막이가 설치되어 있다.

고전적 형태의 모스크인 경우, 키블라 벽의 양 날개에 해당하는 측면 벽에 각각 그것을 의지해서 만든 ‘복도(주랑-Riwaq)’가 붙어 있어 통로나 휴식처로 이용되었다. 또한 예배가 올려지는 넓은 공간과 모스크의 외곽 입구 사이에는 주랑을 좌우에 둔 사각형의 넓은 정원인 ‘사흔(Sahn)’이 위치한다. 예배에 앞서 무슬림들은 손과 발 그리고 얼굴 등을 깨끗이 씻어야 하는데, ‘우두(Wudu)’라고 불리는 이 의례를 위한 급수 시설인 ‘미다아’(Mida’a)는 보통 이곳에 설치되어 있다.

현존하는 가장 오래된 이슬람 건축은 691년에 완성된 예루살렘의 오마르사원의 '바위의 돔'으로, 이 건물은 지름 20.4m의 목조 돔을 얹은 중앙집중식 건축이다. 돔은 높은 드럼 위에 얹혔고 주기둥 4개와 원기둥 12개로 받쳐져 있다. 이 원주 주위에 정8각형으로 벽이 둘러져 있고 벽마다 5개의 창이 나 있다.
 


▲ 소정현
<筆者 소개> 國際政治學을 전공한 소정현 기자(전북본부장)은 國內外 핵심 이슈들에 대해 전문적 식견과 통찰을 가지고 여러 매체에 메인 관심사들을 생동감 있는 필치로 반영시켜 왔다. 전방위적 그의 논제는 늘 시의 적절하면서도 논제의 포인트를 빈틈없이 과녁 한다. 소정현 기자는  21세기의 국내외적 복잡다단한 다원 변수의 이질성과 공통성을 스피드 있게 해부하면서 도래할 시대의 패러다임을 단순 명료하게 조합하고 배열하는데 탁월한 역량의 소유자이다.
 
◇ 프로필 및 主要 著書, 現 브레이크뉴스 전북본부장 / 全民日報 論說委員 역임 / 全州日報 記者 역임 / 굿바이 DJ / 클린 에어 / 격동의 이스라엘 50년 / 노아방주 미스터리 / 초록별 대붕괴 시나리오 / Y2K 디지털노아대홍수(1-2) 外 多數,
oilgas@hanmail.net 








광고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밴드 밴드 구글+ 구글+
기사입력: 2011/10/24 [19:30]  최종편집: ⓒ womansense.org
 
해피우먼 전북 영어 - translate.google.com/translate?hl=en&sl=ko&tl=en&u=http%3A%2F%2Fwomansense.org&sandbox=1
해피우먼 전북 일어 - jptrans.naver.net/webtrans.php/korean/womansense.org/
해피우먼 전북 중어(번체) - translate.google.com/translate?hl=ko&sl=ko&tl=zh-TW&u=http%3A%2F%2Fiwomansense.com%2F&sandbox=1
근영이 11/10/24 [21:08] 수정 삭제  
  이슬람건축에 회화가 발달하지 못했고 갖은 문양이 발달한 이유는 마호멧트의 우상숭배배격사상에서 나온 거군요.
Virginia 14/08/10 [22:55] 수정 삭제  
  Coach outlet in anthem http://www.sendo-sensor.com/brands/?key=Coach-outlet-in-anthem
Coach outlet palm beach http://www.sendo-sensor.com/brands/?key=Coach-outlet-palm-beach
Baby bag coach replica http://www.ccacpineville.org/Baby-bag-coach-replica
Coach at the cabazon outlets http://www.distronakal.biz/Coach-at-the-cabazon-outlets
Coach outlet in camarillo http://www.sendo-sensor.com/brands/?key=Coach-outlet-in-camarillo
Cheap coach wallets for men men's wallets http://www.ccacpineville.org/Cheap-coach-wallets-for-men-men
Authentic clearance coach purses http://www.ccacpineville.org/Authentic-clearance-coach-purses
Coach outlet in chicago http://www.sendo-sensor.com/brands/?key=Coach-outlet-in-chicago
Coach plain tote bags cheap http://www.ccacpineville.org/Coach-plain-tote-bags-cheap
Coach outlet jackson http://www.sendo-sensor.com/brands/?key=Coach-outlet-jackson
Coach factory outlet online sales http://www.distronakal.biz/Coach-factory-outlet-online-sales
Coach outlet napa hours http://www.sendo-sensor.com/brands/?key=Coach-outlet-napa-hours
Coach store online clearance http://www.ccacpineville.org/Coach-store-online-clearance
Shop coach factory outlet online http://www.sendo-sensor.com/brands/?key=Shop-coach-factory-outlet-online
Coach prime outlets http://www.sendo-sensor.com/brands/?key=Coach-prime-outletsENYYXBauit
Christ 14/08/17 [07:42] 수정 삭제  
  http://m6nofk1s.wikidot.com/coach-online Why it's "forbidden:" This slice of land is definitely obvious political hotspot Palestine controls much of it, Israel controls much of it, and its true ownership was debated forever.Violence was common, though early dwindled recently. http://p6ejwarl9.wikidot.com/coach-online Militia reported a day ago relating to "horrible" existence factors.on the subject of four detached special occasions, settling your guy with Muhammad Ali and then Holyfield. [url=http://ot4x61eh.wikidot.com/coach-online]http://ot4x61eh.wikidot.com/coach-online[/url] rCRYAwLDHU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倫理규정’-저작권 약관정론직필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기사검색
로고 월드비전21 全北取材本部 전주시 덕진구 덕진동 1가 1411-5,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44, 발행인 소정현, 편집인 소정현, 해피우먼 청소년보호책임자 소정현 등록일자 2010.04.08, TEL 010-2871-2469, 063-276-2469, FAX (0505)116-8642
Copyrightⓒwomansense.org, 2010 All right reserved. Contact oilgas@hanmail.net for more information.